전도는 마음이다. ‘영혼에 대한 관심

왕하5:1~7

2018. 2/18. 11:00

유추프라카치아와 같은 현대인

아프리카 밀림지역에서 자라고 있는 유추프라카치아’(Yutzpracachia)라는 생소한 이름의 특이한 식물이 있다. ‘나를 사랑해 주세요.라는 아름다운 꽃말을 가지고 있는데, 아프리카 사람들은 이를 사람의 영혼을 가진 식물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이 식물은 수줍음을 잘 타고 결벽증이 심해서 누가 지나가다가 건드리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죽는다고 한다. 어느 누구도 자기를 건드리는 것을 원치 않는 것이다. 그런데 어느 식물학자가 이 식물에 대해 연구를 하다가 새로운 사실을 발견했다. 그것은 이 식물은 건드린 짐승이나 사람이 다시 건드리고, 또 건드리고, 또 건드리면 다시 살아난다는 것이다. 그러니까 한 번 건드리고 지나가면 죽지만 건드렸던 짐승이나 사람이 와서 또 건드리고, 또 건드리면 살아난다는 것이다. 결국 이 식물은 누구도 건드리기를 원치 않는 것이 아니라 누군가 계속 건드려주기를, 계속 관심을 가져주기를 기다리고 있는 것이다. 그러니 이 식물은 결벽증이 강한 것이 아니라 오히려 애정결핍증을 가진 셈이다. 사랑이 없으면 점차 죽어가는 세상에서 가장 아프고 슬픈 식물, 사랑으로만 살아갈 수 있는 제일 낭만적인 식물이 유추프라카치아다.

 

찰스 스윈돌의 책에 나온 이야기다. 어느 날 어느 지역신문에 이런 광고가 실렸다고 한다. ‘저에게 전화해서 30분을 이야기해주시면 5천원을 드리겠습니다.얼마나 외로웠으면 신문에 이런 광고를 냈을까? 고독이라는 질병을 앓고 있는 이 시대의 안타까운 풍경이 아닐 수 없다. 한편으로는 누구도 건드리는 것을 원치 않아 스스로 문을 닫아걸고 모두를 외면하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누군가 건드려주기를, 누군가의 관심과 사랑에 목말라하고 있는 것이다. 요즈음 관종이란 말이 유행하고 있다. ‘관심종자의 준말로 관심을 받고 싶어 엉뚱한 말이나 행동을 하는 사람을 낮춰서 일컫는 말이다. 이런 신조어의 유행은 이와 같은 현실의 반영이다. 이어폰으로 귀를 틀어막고 휴대폰에다 입을 대고 누군가에게 끊임없이 이야기하고 있는 모습도 마찬가지다. 한편으론 틀어막고 있으면서 다른 한편으론 끊임없이 이야기하고 싶어 하는 것이다. 이런 모습을 볼 때마다 마치 유추프라카치아처럼 나에게 관심 좀 가져주세요.하고 외치고 있는 것만 같다. 그러니 현대인이야말로 사랑과 관심에 목마른 일종의 관종인 것이다. 나는 여기가 바로 전도의 접촉점(Point of Contact)이라고 생각한다. 인간이야말로 사랑과 관심이 없으면 점차 죽어가는 세상에서 가장 아프고 슬픈 존재이자, 사랑과 관심으로만 살아갈 수 있는 제일 낭만적인 존재이기 때문이다.

 

다 가졌지만

본문은 작은 관심이 한 사람의 인생을 바꿔놓은 사건이다. 아람이란 나라의 군대장관 나아만에 대한 이야긴데, 1절에 소개된 대로 그는 위기에서 나라를 구한 큰 용사’(구국공신)크고 존귀한 자’, 곧 왕의 절대적인 신임과 백성의 존경을 받은 사람이었다. 역사학자 요세푸스는 북 이스라엘의 아합 왕을 죽인 사람이 나아만이라고 기록하고 있다(대하18:33,34). 이렇게 큰 영예를 가진 사람이니 재물 또한 많았을 것은 말할 것도 없다(5, ‘10달란트와 금 6천개를 오늘날의 가치로 환산하면 은이 약 342kg, 금이 약 68kg). 사람들이 갖고 싶어 하는 모든 것을 가진 그였다. 그런데 그런 그가 나병환자였다. 이것이 그가 모든 것을 다 가졌으면서도 불행했던 이유다. 걱정과 염려로 잠을 설쳤던 이유다. 왕의 신임도, 백성의 존경도, 많은 재물도 그에게 위로가 될 수 없었다. 마치 블랙홀(black hole)처럼 그의 모든 것을 삼켜버렸다. 그렇다. 치명적인 약점이 해결되지 않으면 많이 가질수록 우리를 더욱 불행하게 만든다. 나아만은 곧 우리의 모습이다. 우리 또한 나아만처럼 부족한 것 때문에 고통하고 염려한다. 그래서 모든 사람은 관심대상이고, 또한 전도대상이다. 복음만이 이와 같은 인간의 치명적인 문제를 치료하는 유일한 치료제다. 나아만의 이야기가 우리에게 이점을 잘 보여주고 있다. 인간은 누구나 치명적인 문제가 있고, 그 문제의 유일한 치료제는 복음이고, 전도는 그 치료제를 소개하는 것이다.

 

무명의 어린 소녀

본문에 나아만의 신음과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을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는 사람이 나온다. 그 사람은 이스라엘 땅에서 붙잡혀온 한 이름없는 어린 소녀(2). 나아만의 이야기에서 이 소녀 이야기는 삽화처럼 처리가 되어 있으나 실은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키맨(key-man)이다. 나아만의 치료에 중요한 실마리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의 여주인에게 이르되 우리 주인이 사마리아에 계신 선지자 앞에 계셨으면 좋겠나이다. 그가 그 나병을 고치리이다 하는지라.”(3). 소녀의 이 한 마디가 나아만과 그의 가족에게 희망의 불씨가 되었다. 결국 나아만은 나병을 치료받게 되고(14), 나아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섬기게 된다(17,18). 이것이 전도의 복이고, 능력이다. 이 소중한 일이 한 소녀의 관심에서 비롯되었다.

 

나는 이 소녀 이야기를 통해 전도에 있어서 중요한 것이 영혼에 대한 사랑과 관심이라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하였다. 사랑과 관심만 있으면 이름없는 이 어린 소녀처럼 얼마든지 전도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나는 이 소녀를 통해 놀라운 감동을 받았다. 전도야말로 진정한 용서의 실천이고, 원수까지 사랑하는 사랑의 완성이라는 점이다. 사실 이 소녀 입장에서 나아만은 불구대천(不俱戴天)의 철천지원수(徹天之怨讎). 한창 부모형제 곁에서 사랑을 받으며 자라야할 나이에 부모형제, 고향친척, 나라를 떠나 이국만리(異國萬里)에서 노예로 만든 장본인이 나아만이다. 그러니 대개의 사람 같으면 기회만 주어진다면 음식에 독약을 넣어서라도 죽이고 싶었을 것이다. 그리 못하면 은밀하게 저주의 기도라고 했을 것이고, 그가 병든 것을 보고 하나님께서 기도를 들으시고 불치병을 주셨다고 기뻐했을 것이다. 하지만 이 소녀는 복수는커녕 오히려 나아만이 병든 것을 안타깝게 여겼다. 도울 수 있는 방법을 찾았다. 그래서 그의 여주인에게 하나님의 종 선지자 엘리사를 소개하여 치료의 방법을 가르쳐주었다(3). 이것이야말로 용서의 실천이고, 원수를 사랑으로 갚은 것이다. 또한 영혼사랑이다. 사실 한 영혼의 가치를 알고 사랑하는 사람은 원수도 용서하고 사랑하게 된다. 아무튼 영혼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가지고 사랑하면 어린 아이라도 전도가 가능하다. 전도는 사랑과 관심에서 비롯되기 때문이다.

 

선지자 앞에 계셨으면

이 본문에서 또 한 가지 놀란 것은 이 어린 소녀의 말을 듣고 나아만의 아내와 나아만이 즉시 실행에 옮긴 것이다(4). 심지어 아람 왕까지 친서를 써주면서 치료를 받고 오도록 허락했다(5). 도대체 소녀의 말에 어떤 힘이 있기에 이런 반응을 보인 것일까? 사실 적국에서 끌려온 소녀가 적국의 선지자에게, 그것도 그곳까지 가서 치료를 받으라는 말에 선 듯 나설 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있을까? 상황이 아무리 딱해도 그는 일국의 군대를 지휘하는 총사령이었다. 게다가 요세푸스에 의하면 이스라엘 왕까지 죽인 사람이다, 그리고 어린 소녀의 말이 빈 말이라면 얼마나 큰 망신이고, 만약 계략이라면 심각한 위기에 빠질 수도 있었다. 또한 모두 불치병으로 알고 있는 나병을 고친다니 될 법이나 한 말인가? 이런 허무맹랑한 말에 움직일 사람이 누가 있을까? 그런데 나아만의 아내도, 나아만도, 아람 왕도 이 소녀의 말을 신뢰하고 움직였다. 참으로 놀랍지 않는가? 그 비결이 무엇이었을까?

 

그것은 이 소녀의 확신이다. 이 소녀는 나아만이 엘리사를 만나면 나병을 분명히 고칠 수 있다고 확신했다. ‘그가 그 나병을 고치리이다.’(3). 이처럼 확신에서 나온 말은 힘이 있다. 영향력이 있다. 사람에게 신뢰를 주고, 사람을 움직이게 한다. 본문을 보면 이 소녀와 아주 대조적인 인물이 나온다. 당시 이스라엘의 왕이다. 이 소녀는 어린 나이에 이국땅까지 끌려와 노예생활을 하고 있지만 하나님의 종 엘리사의 능력을 확신하고 있었다. 그래서 자기 주인이 선지자(엘리사) 앞에 계셨으면나병을 고칠 수 있다고 말한 것이다. 반면 이스라엘의 왕은 엘리사의 능력을 알아보지 못했다(7절을 보라!). 우리가 갖춰야 할 태도가 바로 이점이다. 우리가 전해야 할 복음에 대한 확신이다. 엘리사로 상징되는 복음이신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확신이다. 예수님이 곧 나의 구주시고, 또한 당신 구주이신 것을 확신하는 것이다. 예수님만이 영적 나병인 우리의 죄를 해결하실 수 있는 유일한 분으로 확신하는 것이다. 그래야 예수님만이 죄로부터 당신을 치료할 수 있는 유일한 분이라고 선포할 수가 있고, 상대방에게서 변화를 이끌어낼 수가 있다. 오늘날 많은 신자와 교회가 복음에 대해 침묵하고 있는 이유는 이스라엘 왕처럼 복음에 대한 확신이 없기 때문이다.

 

전도는 관심이다.

심리학에 회복탄력성’(resilience)이란 말이 있다. 원래 제자리로 돌아오는 힘을 일컫는 말인데, 심리학에서는 주로 시련이나 어려움을 이겨내는 힘을 의미하는 말로 쓰인다. 그래서 회복탄력성이 좋은 사람은 힘든 일을 겪고도 금방 일어서지만 회복탄력성이 약한 사람은 작은 어려움에도 쉽게 좌절하고 낙심하게 된다. 회복탄력성이 좋은 사람에게 공통점이 있는데, ‘관계. 이들 주변에는 무조건적으로 받아주고 믿어주고 지지해주는 사람이 있었다. 좋은 관계가 회복탄력성의 핵심요소라는 것이다. 그래서 실의에 빠진 사람도 주변에 마음이 통하는 친구가 있으면 거뜬히 딛고 일어선다. 그러면 이런 관계를 결정하는 것이 무엇일까? 그것은 관심이다. 본문에서 어린 소녀의 관심이 나병으로 실의에 빠진 한 영혼과 그 가족을 다시 일어서게 했다. 관계는 관심이다. 지속적인 관심이 관계다. 관계는 관심으로부터 시작되고, 확장되고, 또한 깊어진다. 반면 관심이 사라지면 관계도 사라진다. 요즈음 가장 효과적인 전도방법은 관계전도’(relational evangelism)라고 한다. 일단 좋은 관계를 맺은 다음 전도를 해야 효과적이라는 것이다. 이 말은 전도에 있어서도 관심이 중요하다는 뜻이다.

 

영화 엽기적인 그녀에서 기억에 남는 멋진 대사가 있다. 언덕 위 나무 아래서 노인이 여자 주인공(전지현)에게 들려주는 말이다. ‘운명은 말이야. 노력하는 사람한테는 우연이란 다리를 놓아주는 거야.영혼에 대한 관심, 전도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전도를 하고자 하고는 마음, 해야 한다는 마음, 하지 않으면 안된다는 긴급한 마음, 보답하고자 하는 마음을 가진 사람에게 주님은 전도의 문을 열어주신다. 이름없는 한 어린 소녀의 작은 관심이 한 나라의 가장 영향력 있는 사람의 영과 육을 구원하는 놀라운 드라마가 본문이다. 우리도 영혼에 관심을 가지면 이런 놀라운 드라마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구원 드라마의 멋진 주인공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조회 수 :
589
등록일 :
2018.02.18
12:56:00 (*.0.40.41)
엮인글 :
http://www.joypc.or.kr/50100/70c/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joypc.or.kr/501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비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 전도는 마음이다. ‘영혼에 대한 관심’ 장양식 589     2018-02-18 2018-02-18 12:56
전도는 마음이다. ‘영혼에 대한 관심’ 왕하5:1~7 2018. 2/18. 11:00 유추프라카치아와 같은 현대인 아프리카 밀림지역에서 자라고 있는 ‘유추프라카치아’(Yutzpracachia)라는 생소한 이름의 특이한 식물이 있다. ‘나를 사랑해 주세요.’ 라는 아름다운 꽃말을 가지고 있는데, 아프리카 사람들은 이를 ‘사람의 영혼을 가진 식물’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이 식물은 수줍음을 잘 타고 결벽증이 심해서 누가 지나가다가 건드리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죽는다고 한다. 어느 누구도 자기를 건드리는 것을 원치 않는 것이다. 그런데 어느 식물학자가 이 식물에 대해 연구를 하다가 새로운 사...  
571 전도는 마음이다. ‘보답하는 마음’ 장양식 610     2018-02-11 2018-02-11 13:05
전도는 마음이다. ‘보답하는 마음’ 시116:1~19 2018. 2/11. 11:00 눈이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두 천사가 어느 부잣집에서 하룻밤을 묵게 되었다. 부자는 좋은 객실 대신 차갑고 비좁은 지하방을 두 천사에게 내주었다. 그들이 차갑고 비좁은 지하방에 누워 잠들 무렵, 늙은 천사가 벽에 구멍이 난 것을 발견했다. 그는 그 구멍을 막아주었다. 젊은 천사가 말했다. ‘아니, 이렇게 우리를 박대한 부자에게 그런 선의까지 베풀 필요가 있습니까?’ 그러자 늙은 천사는 웃으며 대답했다. ‘눈에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야.’ 아무튼 젊은 천사는 그 말을 이해할 수 없었다. 두 천사는 그 ...  
570 전도는 마음이다. ‘빚진 자의 마음’ 장양식 629     2018-02-04 2018-02-05 13:13
전도는 마음이다. ‘빚진 자의 마음’ 롬1:8~14 2018. 2/4. 11:00 빚을 권하는 사회 매일 교회 문 앞에서 명함 크기의 광고지를 본다. 치워도 돌아서면 또 있고, 또 있고 해서 이제는 한쪽으로 모아뒀다가 한꺼번에 치운다. 돈을 빌려준다는 광고진데, 그 내용은 주로 이렇다. ‘즉시 대출, 절대 비밀보장, 무담보, 무보증, 당일 대출가능, 신용불량자도 가능......’ 말이 돈을 빌려준다는 것이지 결국 빚을 권하고 있는 것이다. 이런 광고지를 볼 때마다 하와의 사과(유혹의 사과)가 따로 없다는 생각이 든다. 이뿐만 아니라 케이블TV 광고에서도 연예인이 나와서 대출광고 하는 모습을 ...  
569 전도는 마음이다. ‘긴급한 마음’ 장양식 657     2018-01-28 2018-01-28 13:34
전도는 마음이다. ‘긴급한 마음’ 왕하7:3~10 2018. 1/28. 11:00 목적 바로 세우기 어느 목회자가 설교에 대한 설문조사를 했다. 우선 가장 듣고 싶은 설교에 대하여 물었더니 ‘축복설교’가 제일 많았다. 축복에 관심이 많다는 것이다. 다음으로 어떤 설교를 들을 때 가장 짜증이 나느냐고 물었다. ‘회개설교’라고 했다. 죄를 지적하거나 회개하라는 말에 거부감이 심하다는 것이다. 알아서 살 것이니까 간섭하지 말라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가장 부담이 되는 설교에 대해 물었다. ‘전도설교’였다. 그저 평안한 마음을 얻고자 교회에 왔는데, 자꾸 전도하자고 하니까 부담이 되어 마음...  
568 전도는 마음이다. ‘해야 한다는 마음’ 장양식 644     2018-01-21 2018-01-21 16:35
전도는 마음이다. ‘해야 한다는 마음’ 딤후4:1~2 2018. 1/21. 11:00 전도는 삶이다. 한 과일장사 아주머니가 있었다. 그동안 여러 사람이 전도를 했지만 그녀는 눈 하나 깜빡도 안했다. 그러던 그녀가 어느 주일날 옷을 깨끗하게 차려입고 교회에 나왔다. 사람들이 놀라 어떻게 된 일이냐고 묻자 그녀는 이렇게 대답했다. ‘일주일에 세 번씩 우리 가게를 찾아오는 한 신사분이 있었어요. 그분은 항상 못생기고 덜 싱싱한 사과를 사갔지요. 미안해서 사과를 몇 개 더 주었더니 손사래를 치며 거절했어요. 지금 당장 먹을 것이기 때문에 덜 싱싱해도 괜찮다는 것입니다. 그 대신 다...  
567 전도는 마음이다. ‘하고자 하는 마음’ 장양식 774     2018-01-14 2018-01-14 15:13
전도는 마음이다. ‘하고자 하는 마음’ 고전9:16 2018. 1/14. 11:00 중요한 것은 마음이다. 같은 일을 두고 어떤 사람은 능력이 없어서 못하고, 어떤 사람은 시간이 없어서 못하고, 어떤 사람은 돈이 없어서 못한다고 말한다. 하지만 능력도 없고, 시간도 없고, 돈이 없어도 그 일을 해내는 사람이 있다. 어떤 사람은 없어서 못한다고 하는 그 일을 어떤 사람은 없어도 한다면 그 차이가 어디에 있는 걸까? 그것은 ‘마음’이다. 하고자 하는 마음, 해보려고 하는 마음, 해보겠다는 마음이다. 그 일을 해결할 능력이 없는 것이 아니라 마음이 없는 것이다. 시간이 없는 것이 아니라 하고...  
566 확신의 삶Ⅸ, ‘부흥’ 장양식 602     2018-01-07 2018-01-07 13:15
확신의 삶Ⅸ, ‘부흥’ 행2:42~47 2018. 1/7. 11:00 역사는 반복된다. 부흥의 역사도 마찬가지다. 영적 부흥은 성령의 사역이다. 그것도 성령의 주권적인 사역이다. 성령께서 부흥을 위하여 주도적으로 사역을 한다는 것이다. 어떤 사람이나 어떤 방법에 좌우되지 않고 철저한 성령께서 주도적으로 이끄신 사역이라는 뜻이다. 그러니 부흥에는 왕도가 있을 수가 없다. 그렇지만 역사는 반복된다는 말처럼 성경을 보면 구속의 역사 역시 비슷한 맥락이 반복되고 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영적 부흥도 마찬가지다. 마틴 로이드 존스(M. L. Jones)의 「부흥 」이라는 책에 보면, 이삭...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