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이야기  


댓글 0조회 수 6900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성지순례 이야기44, ‘들의 백합화, 아네모네’

 

 

꽃의 여신 플로라에게는 아네모네라는 아리따운 시녀가 있었다. 그런데 그의 남편 바람의 신 제프로스가 아네모네를 사랑하였다. 이 사실을 알고 플로라는 아네모네를 멀리 포모노 궁전으로 보내버렸다. 하지만 제프로스는 아네모네가 있는 곳을 찾아내어 사랑을 이어갔고, 도저히 그들 사이를 떼어놓을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된 플로라는 마침내 아네모네를 꽃으로 만들어버렸다. 사랑하는 연인이 꽃이 되자 바람의 신 제프로스는 그녀를 잊지 못해 봄이 되면 언제나 부드러운 바람을 보내 화려한 꽃을 피게 했다. 그리하여 이 꽃에 ‘바람꽃’이라는 별명이 생기게 되었다.

 

anemone2.jpg 이는 아네모네의 꽃말과 관련된 이야기다. 해마다 2월말에서 3월이 되면 성지에는 아네모네가 만발하는데, 금번 순례기간 중에 갈릴리 호수 주변에서 노란 겨자 꽃과 섞여서 지천으로 피어있는 아네모네를 볼 수 있었다. 아네모네는 자생하는 빨간 들꽃으로 키가 작다. 바로 이 꽃이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들의 백합화’라고 한다(마6:28).

 

그런데 어떻게 빨간 꽃을 백합이라 할 수 있느냐고 의아하게 여기는 사람들이 있다. 여기서 백합이란 ‘흰 꽃’이 아니다. 백은 ‘흰’ 백(白)이 아니라 ‘일백’ 백(百)이다. 백 개의 인편(鱗片)이 하나의 구근(球根)을 이루고 있어서 백합(百合)이라고 부른 것이다. 그리고 이 꽃을 주님이 말씀하신 들의 백합화로 보는 이유는 주님께서 산상보훈을 주신 장소가 갈릴리 호수 주변이고, 이곳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꽃이기 때문이다. 이 아네모네는 기독교와 관련이 깊은 꽃으로 초기 기독교에서는 삼위일체의 상징으로 사용되었고, 십자가(슬픔과 죽음의 의미) 그림 안에서 자주 볼 수가 있다. 1147년 2차 십자군 원정 때 피사 대성당의 움베르토가 성지에서 가져온 흙 속에 아네모네의 알뿌리가 있어 이 흙을 사용한 십자군 순교자의 묘지에서 피와 같이 붉은 꽃이 피었다. 사람들은 이 꽃을 순교자의 피가 되살아 난 것이라 믿게 되었고, 그후 유럽에서는 기적의 꽃으로 널리 알려졌다. 또한 주님의 피에 비유되는 꽃이기도 하다.

 

들꽃이 만발한 성서의 땅을 순례하면서, “들의 백합화가 어떻게 자라는가 생각하여 보라.”(마6:28)는 말씀이 주는 의미를 실감할 수 있었다. 들판이나 사람이 보지 않는 숲속이나 나무 사이 여기저기 빨갛게 피어있는 아네모네를 보면서 그 아름다움에 탄성을 지르지 않을 수 없었다. 특히 노란 겨자 꽃 만발한 들녘에 마치 빨간 점을 찍어놓듯 피어있는 모습은 환상적이었다. 하나님이 아니고 누가 이런 대자연의 캔버스에 이런 엄청난 그림을 그릴 수 있겠는가? 그리고 이런 들꽃 하나도 자상하게 돌보시는 분이 내가 믿는 하나님이시라니 얼마나 든든한가! ‘들의 백합화를 보라!’ 들의 달맞이꽃을 보라! 들의 은방울꽃을 보라! 들의 패랭이꽃을 보라! 저 들의 한 떨기 이름 없는 꽃을 보라! 그 분의 형상인 자신을 보라!......모두가 하나님께서 창조하시고 돌보시는 걸작이다.

 

 

 


  1. 성지순례 이야기50, ‘이스라엘의 에덴, 텔 단’

    Date2013.06.25 By장양식 Views6752
    Read More
  2. 성지순례 이야기49, ‘신들의 도시, 가이샤라 빌립보’

    Date2013.06.21 By장양식 Views8019
    Read More
  3. 성지순례 이야기48, ‘헐몬의 이슬’

    Date2013.01.07 By장양식 Views8620
    Read More
  4. 성지순례 이야기47, ‘분쟁의 땅, 골란고원’

    Date2013.01.03 By장양식 Views7214
    Read More
  5. 성지순례 이야기46, ‘흔들어 깨우는 자, 아몬드나무’

    Date2012.12.31 By장양식 Views7275
    Read More
  6. 성지순례 이야기45, ‘밭에 심겨진 잡초, 겨자’

    Date2012.12.29 By장양식 Views6233
    Read More
  7. 성지순례 이야기44, ‘들의 백합화, 아네모네’

    Date2012.12.24 By장양식 Views6900
    Read More
  8. 성지순례 이야기43, ‘갈릴리의 갈매기’

    Date2012.12.23 By장양식 Views5232
    Read More
  9. 성지순례 이야기42, ‘흑암의 땅, 갈릴리’

    Date2012.12.16 By장양식 Views6084
    Read More
  10. 성지순례 이야기41, ‘最下장소, 最高만족’

    Date2012.10.31 By장양식 Views5056
    Read More
  11. 성지순례 이야기40, ‘다이아몬드 공깃돌’

    Date2012.10.26 By장양식 Views6683
    Read More
  12. 성지순례 이야기39, ‘세상을 뒤흔든 돌멩이’

    Date2012.10.25 By장양식 Views5811
    Read More
  13. 성지순례 이야기38, ‘말씀을 품은 땅, 쿰란’

    Date2012.10.19 By장양식 Views5393
    Read More
  14. 성지순례 이야기37, ‘싱크 홀’

    Date2012.10.17 By장양식 Views5524
    Read More
  15. 성지순례 이야기36, ‘No more Masada!’

    Date2012.10.15 By장양식 Views4715
    Read More
  16. 성지순례 이야기35, ‘엔게디의 고벨화’

    Date2012.10.07 By장양식 Views7298
    Read More
  17. 성지순례 이야기34, ‘야자나무 숲’

    Date2012.10.06 By장양식 Views5074
    Read More
  18. 성지순례 이야기33, ‘여기가 요단강입니다!’

    Date2012.08.30 By장양식 Views6760
    Read More
  19. 성지순례 이야기32, ‘왕의 대로’

    Date2012.08.15 By장양식 Views7944
    Read More
  20. 성지순례 이야기31, ‘느보산의 명물, 놋뱀’

    Date2012.08.10 By장양식 Views622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