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뻐하는교회 주보큐티
2018.02.11 12:59

빚은 빛이다.

조회 수 21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빚은 빛이다.

 



 

사람이 된다는 것은 나는 주님께, 부모형제에게, 친구와 이웃에게, 꽃과 바람에게, 하늘과 땅에게 오늘도 빚을 지며 살았구나. 매순간 빚지며 사는 존재구나. 하는 사실을 아는 것입니다. 빚진 인생이라면 또한 빚을 갚으며 살아야 합니다. 이 빚을 갚는 것이 사랑이고, 사랑의 실천입니다. 그러므로 누군가에게 갚아야할 빚이 있다는 것은 아직 사랑할 것이 있다는 것입니다. 아직 그 사랑의 빚을 갚아야하기에 더 아름답게 살 이유가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나희덕 시인은 빚은 빛이다.란 시에서 이렇게 말합니다.



월급 타서 빚 갚고

퇴직금 타서 빚 갚고
그러고도 빚이 남아있다는 게

오늘은 웬일인지 마음이 놓인다


 


빚은 아직도 사랑할 것이 남아있고, 삶을 아름답게 살아야할 이유를 제공해주기 때문입니다. 아침에 눈을 뜨고, 가족과 오순도순 생활하고, 햇살을 받으며 출근하고, 직장에서 여러 사람을 만나고, 하루일과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이 모두가 빚입니다. 이렇게 눈물 나도록 고마운 것으로 우리가 빚지며 살아간다는 것은 참으로 아름다운 감격입니다. 그래서 이 빚은 아름다운 빚, 사랑의 빚, 황홀한 빚입니다. 이 빚은 두고두고 갚아야 하고, 조금씩 갚아야 하고, 사랑으로 갚아야 할 것입니다. 그래서 시인은 이제 빚은 빚이 아니라 빛이라고 노래합니다. 빚이 빛이 되는 세상, 얼마나 아름다운 세상입니까? 빚을 빛이라고 감사하는 사람, 얼마나 멋진 사람입니까? 그래서 부모에게 진 빚은 사랑의 빛이 되고, 주님께 진 빚은 사명의 빛이 됩니다. 이렇게 누군가와 나는, 주님과 나는 빚진 존재가 되어 빛이 되는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5 결핍의 두 얼굴 장양식 2018.06.24 988
474 겉보다 속이 중요합니다. 장양식 2018.06.17 1050
473 나를 이끄는 힘 장양식 2018.06.10 1025
472 루비 캔드릭 선교사의 마지막 편지 file 장양식 2018.06.03 1266
471 그걸 아낍니다! 장양식 2018.05.27 1155
470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장양식 2018.05.20 1252
469 밥상머리 교육과 가정예배 장양식 2018.05.13 1205
468 어린이를 주님께로 장양식 2018.05.06 1360
467 Soil Test 장양식 2018.04.29 1245
466 주님의 아바타 장양식 2018.04.22 1413
465 전도의 열매 장양식 2018.04.15 1632
464 가장 귀한 선물 장양식 2018.04.15 1488
463 부활의 꽃 장양식 2018.04.01 1769
462 고난주간 기도문 장양식 2018.03.25 7793
461 모두를 춤추게 하는 복음 장양식 2018.03.18 1802
460 친구가 되라!(Befriend!) 장양식 2018.03.11 2024
459 복음의 순환자 장양식 2018.03.04 2128
458 전도는 실천이다. 장양식 2018.02.25 2046
457 베이비 플래너(Baby Planner) 장양식 2018.02.18 2168
» 빚은 빛이다. 장양식 2018.02.11 219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