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뻐하는교회 주보큐티
조회 수 256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계획오류(Planning fallacy)

 



 

행동경제학에 계획오류(Planning fallacy)라는 용어가 있습니다. 앞으로 닥칠 일에 대한 낙관적인 전망 때문에 실제 계획했던 것보다 더 많은 비용과 노력이 들어가는 것을 뜻합니다. 대표적인 예로 시드니의 오페라 하우스 건축을 들 수 있습니다.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는 1957년에 시작하여 6년에 걸쳐 7백만 달러를 들여 지을 계획이었지만 완공된 것은 자그마치 16년이 지난 1973년이었습니다. 건축비용도 1억 달러에 이르렀다고 하니 결국 애초 계획보다 10배가 훨씬 넘는 예산이 투입되었고, 10년 이상의 기간이 소요된 셈입니다. 계획했던 일들의 수많은 좌절은 개인에게도 빈번하게 일어나는 일입니다. 대개 한 해를 후회로 마치는 이유가 이 때문입니다. 이와 같은 계획오류는 낙관성에 기인합니다. 그래서 이를 낙관적 편향(optimistic bias)이라 말하기도 합니다. 결국 자신에 대한 지나친 낙관, 자기 자신에 대한 과대평가가 계획을 실패로 만드는 가장 중요한 원인이라는 것입니다. 우리가 실패하는 원인도 대개가 바로 이 지점입니다. 결국 자기 자신을 지나치게 낙관적으로 바라보고 과대평가했기 때문에 일어납니다.

 

낙관적 편향은 일상에서보다 신앙에서 더 치명적입니다. 거의 모든 불행은 실제의 자신을 알지 못하기에, 또는 인정하지 못하기에 일어납니다. 죄의 본질인 교만은 실제의 자신보다 자신을 높게 생각하는 것, 실제의 자기 자신보다 자신을 더 낙관적으로 편향되게 바라보는 것입니다. 어쩌면 해의 끝자락은 이와 같은 우리의 낙관적 편향을 회개해야 할 시간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어느새 또 다시 계획을 세워야 할 시간이 되었습니다. 이번엔 자신을 너무 믿지 맙시다. 대신 믿음의 총량법칙을 기억합시다. 믿음의 총량법칙은 삶에서 자신을 믿는 분량만큼 하나님을 믿는 분량이 그만큼 줄어드는 법칙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6 위로의 사람 장양식 2019.06.16 1
525 보약과 같은 말씀 장양식 2019.06.09 8
524 천국 비타민, 성경 장양식 2019.06.02 18
523 아내가 의복과 같다고? 장양식 2019.05.26 21
522 내가 ‘그’이고 싶다! 장양식 2019.05.19 29
521 구원의 역사를 이어가는 가정 장양식 2019.05.12 27
520 교회의 보배 장양식 2019.05.05 35
519 증인 장양식 2019.04.28 38
518 부활의 꽃 장양식 2019.04.21 38
517 종려주일의 유래 장양식 2019.04.14 61
516 아름다운 포기 장양식 2019.04.07 109
515 만족지연법칙 장양식 2019.03.31 124
514 아연과 같은 성도 장양식 2019.03.24 130
513 러너스 하이(Runner′s High) 장양식 2019.03.17 157
512 억지로라도 장양식 2019.03.10 217
511 낙인효과(Stigma Effect) 장양식 2019.03.03 216
510 말의 온도, 마음의 온도 장양식 2019.02.24 268
509 찬양의 능력 장양식 2019.02.17 262
508 일상의 십일조 장양식 2019.02.10 314
507 나눔의 단계 장양식 2019.02.03 3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