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뻐하는교회 주보큐티
조회 수 125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한 여성이 부부 세미나에서 강사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습니다. 요즈음 부부는 대화가 너무 부족하다. 남편과 장단점을 다 나눠라. 그 말대로 그녀는 집에 와서 남편에게 서로 부족한 점을 하나씩 이야기해보자고 했습니다. 남편이 주저하다 마지못해 그러자!고 했습니다. 곧바로 아내가 남편의 단점을 쏟아냈습니다. 당신은 먹을 때 후르륵후르륵 소리를 내고 먹는데, 주위 사람 생각해서 앞으로는 좀 교양 있게 드세요. 이제 남편의 차례가 되었습니다. 남편이 손을 턱에 대고 아내의 얼굴을 보면서 한 참 생각하는데, 남편 입에서는 아무 말도 나오지 않습니다. 아내가 그 모습을 찬찬히 보니까 연애시절 멋진 남편의 모습이 아련히 떠올랐습니다. 결국 한 참 있다가 남편이 입을 열었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오늘날 많은 아내가 기대하는 남편이 이런 남편이 아닐까요? 남편도 아내의 잘못을 지적하려면 왜 없겠습니까? 백화점 가서 바가지 쓴 것, 가스 불 켜놓고 잠든 것, 식당에 집 열쇠 놓고 온 것, 어디서 자동차 들이받고 온 것 등. 그래도 지적하지 않고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라고 말할 수 있다면 얼마나 멋진 모습입니까? 배우자의 사명은 실패와 실수를 지적하는 것에 있지 않고 덮어주는 것에 있습니다. 남편과 아내는 배우자의 약점을 찾아보라고 각 가정으로 보내어진 스파이(spy)가 아니라 배우자의 부족한 부분(part)을 덮어주라고 보내어진 파트너(partner)입니다. 부부는 서로 경쟁하는 여야관계가 아니고 서로 존중하는 동반자관계입니다. 삶에 힘겨워하는 반쪽이 축 처진 어깨를 하고 있을 때 나머지 반쪽이 주는 격려는 행복한 가정을 지탱하는 든든한 기둥이 될 것입니다. 부부간에 좋은 말은 천 마디를 해도 좋지만 헐뜯는 말은 한 마디만 해도 큰 해가 됩니다. 내일(21)이 부부의 날입니다. 멋진 남편, 멋진 아내가 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7 唯求一人之知(오직 한 사람의 알아줌을 구함) 장양식 2018.09.16 799
486 울어도 괜찮아! 장양식 2018.09.09 723
485 모탕처럼 장양식 2018.09.02 696
484 Serve와 Observe 장양식 2018.08.26 697
483 겸손은 흙과 같다. 장양식 2018.08.19 713
482 아직과 이미 사이 장양식 2018.08.12 774
481 소나기와 같은 사람 장양식 2018.08.05 922
480 명작은 열정의 산물이다. 장양식 2018.07.29 897
479 영적 여름나기 장양식 2018.07.22 863
478 인생 표지판 장양식 2018.07.15 962
477 감탄사가 있는 말 장양식 2018.07.08 1011
476 1%의 중요성 장양식 2018.07.01 994
475 결핍의 두 얼굴 장양식 2018.06.24 982
474 겉보다 속이 중요합니다. 장양식 2018.06.17 1036
473 나를 이끄는 힘 장양식 2018.06.10 1022
472 루비 캔드릭 선교사의 마지막 편지 file 장양식 2018.06.03 1203
471 그걸 아낍니다! 장양식 2018.05.27 1153
»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장양식 2018.05.20 1252
469 밥상머리 교육과 가정예배 장양식 2018.05.13 1205
468 어린이를 주님께로 장양식 2018.05.06 135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
Top